본문 바로가기

'치킨에서 담배 꽁초' 항의에 '떼고 먹어라?' 막장 업주 결국...

.

치킨에 담배꽁초를 함께 튀겨 배달한 경남 마산의 한 치킨 프랜차이즈 가맹점이 거센 비난으로 결국 폐업을 결정하게 되었습니다. 해당 브랜드의 프랜차이즈 본사 측은 사건의 심각성을 인지 한 뒤 지난 10일 홈페이지에 "이번에 발생한 위생 관련 문제에 대해 싶은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며 공식 사과문을 올렸죠.

 

 

본사에 의하면, 문제가 발생한 매장은 1차적으로 15일 영업정지 처분을 받았으며, 2차적으로 가맹점주협의회와 추가 징계를 논의하던 중 해당 매장 점주가 "브랜드와 다른 가맹점주분들께 피해 끼쳐 죄송하다"며 폐업을 결정했다고 합니다.

'담배꽁초 치킨' 논란은 지난 9일 온라인 커뮤니티에 한 네티즌이 피해 사실을 폭로하면서 시작이 되었습니다. 게시글이 올라온 뒤 SNS 및 타 커뮤니티 사이트를 통해 빠르게 퍼지기 시작하면서 해당 브랜드가 어디인지에 대한 관심이 집중되기 시작했고, 결국 해당 브랜드의 상호가 "장모님 치킨"이라는 사실이 알려지게 되었죠.

 

 

사실을 폭로한 네티즌은 순살 치킨을 주문했는데 치킨에서 튀긴 담배꽁초가 나왔다며 해당 사실을 점주에게 알렸고 사과를 요구했지만 점주는 "가게에 담배 피우는 사람이 없다. 감자튀김일 수도 있으니 드셔보라"라고 대응을 했다고 밝혔습니다.

 

 

또 환불 과정에서도 결국 환불 조치는 받았지만 "담배꽁초만 떼고 맛있게 드세요"라고 말했다고 피해 사실을 알린 네티즌이 주장했습니다. 해당 점주는 치킨을 직접 확인한 뒤에야 담배임을 인정한 것으로 전해지고 있습니다.

이를 접한 네티즌들은 "담배를 안핀다면서 담배가 나오니깐 인정?" "아마도 이런 식으로 사기 치는 사람들이 많아서 점주도 그랫을듯" "처음부터 대처를 잘했으면 문제가 없었을 건데..." "아니 ㅋㅋ 그걸 떼고 먹으라는 게 말이야 방귀야 ㅋㅋ" "쉽게 갈 수 있었던걸 어렵게 가시네"등 다양한 반응들을 보이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