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키스 사진 유출된 <뷔+제니> 이래도 안 사귄다고?

.

본인들은 공식적으로 인정하고 있지 않지만 대다수의 팬들 사이에서는 열애설이 사실로 받아들여지고 있는 방탄소년단(BTS) 멤버인 뷔와 블랙핑크 멤버의 제니의 새로운 커플 사진이 유출되어 네티즌들 사이에서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SNS를 통해 빠르게 퍼지고 있는 이번 유출 사진은 기존에 유출된 사진보다는 좀 더 둘의 관계를 알 수 있는 사진으로 이번 사진에서 뷔와 제니는 이마 키스와 함께 영상 통화를 하고 있는 모습이 담겨 있는 사진이었죠.

이번 사진을 유출한 네티즌은 뷔와 제니의 또 다른 커플 사진의 일부를 공개하면서, 폰이 해킹이 되면서 사진첩의 개인 사진들이 전부 보관이 되어 있는 걸로 추측이 되고 있습니다.

 

 

이렇게 사진들이 유출이 되기 시작하면서 뷔와 제니의 열애설이 기정 사실이 되고 있습니다. 하지만 양측 소속사인 하이브와 YG엔터테인먼트 측에서는 이번 열애설과 관련되서는 일절 대응이 없는 상태죠.

뷔와 제니의 열애설은 지난 5월 제주도에서 목격된 목격담에 이어 두번째로 당시 제주도에서 함께 있는 모습이 담긴 사진이 공개되면서 크게 화제가 되었죠.

이런 상황에서 이번에는 뷔의 집에서 데이트를 하는 모습이 담긴 사진과 함께 대기실에서 함께 있는 사진이 포착되면서 둘의 열애설이 네티즌들 사이에서는 기정사실이 되고 있는 상황입니다.

누가 어떠한 의도로 사진을 유포하고 있는지 정확히 밝혀지지 않고 있는 가운데 사진을 유포하고 있는 당사자는 이외에도 수많은 사진들이 있다고 밝혔죠.

 

 

특히 사진을 유출하고 있는 네티즌은 사진의 원본 파일을 유출하는게 아닌 모니터의 사진을 촬영한 사진을 유포함으로 자신의 정체를 숨기고 있다는 점에서 기존에도 이미 이런 일을 해본 경험이 있거나, 이 부분에서 잘 아는 사람일 거라고 네티즌들은 추측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