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유튜브에 뜬 '김종국·송지효' 결혼 발표설 가짜 뉴스 ㅋㅋ

.

유튜브의 경우 어그로성 제목과 클릭을 부르는 썸네일 등으로 조회수를 올려 수익을 챙기기 위해 자극적인 가짜 뉴스를 배포하는 유튜버들이 최근 늘어나고 있죠. 얼마 전 가수 신지, 김종민의 결혼석을 주장한 한 유튜버가 단 하루 만에 또 다른 가짜 뉴스를 유포하고 나서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이 유튜버가 영상을 올린 또 다른 가짜 뉴스는 바로 SBS예능 '런닝맨'에서 캐미를 보여주고 있는 '김종국, 송지효'가 결혼을 발표했다는 소식인데요. 이 유튜버는 지난 17일 자신의 채널에 "송지효, 김종국, 결혼 이후 이사 갈 집 공개..... 김종국 어머니의 공식 발표"라는 자극적인 제목의 영상을 공개하였습니다.

 

 

영상은 가짜 소스를 토대로 조작된 뉴스로 김종국이 콘서트에서 "가장 힘들고 어려웠던 시기에 곁을 지켜준 분과 앞으로 인생을 함께 걸어갈 결심을 하게 됐다"며 직접 송지효와 결혼을 발표했다는 내용과 함께 소속사도 둘의 결혼을 인정했다는 내용을 담고 있습니다. 조회수를 노린 유튜 브발 전형적인 가짜 뉴스로 이를 바라보니는 네티즌들의 시선 역시 곱지 않은 상황인데요.

 

 

이 유튜버는 매일 평균 3~4개의 가짜 뉴스를 올리며 총 조회수 2091만 132회를 기록하고 있으며 현재 구독자수는 18만 6,000명에 이르고 있죠. 이를 바탕으로 수익을 추정해 보면 약 한달 최소 500만 원~1,000만 원의 수익을 올릴 것으로 예상되고 있습니다. 

현재 이 동영상에는 "잘 어울리는 한쌍" "언젠가 가짜뉴스가 아니게 되길" "이렇게라도 먹고살아야 할 이유가 있나 보다 불쌍타" "이런 채널 좀 폐지됐으면 말 같지도 않은 걸로 연예인들 가짜 뉴스 퍼트리지 마세요"등 다양한 반응들을 보이고 있습니다.